정의로운 전환을 위한 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
 
 
ENGLISH  |  HOME  |  SITEMAP

    에정만세 (자유게시판)

 
작성일 : 10-12-09 10:33
회원 양솔규라고 합니다.
 글쓴이 : 양다슬
조회 : 3,045  
무려, 하반기에만 글이 "3"개나 올라오다니,
도대체 정신을 차릴 수가 없구만요. ^^;
제가 하나 더 보태 '4'개의 게시글이 올 하반기. 아니 올해에
올라왔습니다.

내년에는 제발 회원들 좀 챙기시기를 바랍니다.

------------------
제가 몇 가지 드릴 말씀은요.

1.
예전에 모 회원에게도 말씀드린 건데요.
저는 환경단체들이
다른 기관의 스폰서를 받아
외국에 가거나 프로젝트를 받아 하는 것에 대해
매우 신중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.

특히 초국적 자본의 스폰서는
당연히 받을 수 없다고 봅니다만.
이런 것이 단체의 자주성에도 영향을 미치지만,
또한 장기적인 안정화와 독립성을 위한 노력을
게을리 하게 된다고 생각합니다.

제가 무슨 얘기 하는 줄 아시겠죠?!

저는 이것을 회원 납부의 중요한 기준으로 생각합니다.



2.
하루하루 지나면서
생태,환경,지구온난화 문제에
더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.
이제는 상식이 되고 있죠.
그런데 이런 사람들을 어떻게 끌어 모을 것인가
에정센터도 고민했으면 합니다.

그 많은 관심들을 현재 정부와 기업은
'녹색성장' 또는 '녹색산업'을 위한
동력으로 끌어모아 활용하고 있습니다.

에정센터가 좀 더
녹색산업을 통한
지구온난화 위기 탈출의 불가능성(혹은 가능성?)을
고민하고, 지적하며
새로운 이데올로기의 진원지로서
역할할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.

뭐, 멀리 있다는 핑계로
신경도 안쓰면서
뻘소리 함 드립니다.

빨리 페이지 다운 되서 제 글이 사라지면 좋겠군요.
수고하세요.

양다슬 10-12-09 18:22
 
1. 당연히 OK죠.
2. 아무튼, 녹색성장(또는 산업, 경제) 등을 통해
이 위기가 극복될 수 있다는 신화를 깨버릴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.
수고하세요.
 
   
 

 
    (사)에너지기후정책연구소  
    서울시 마포대로14가길 14-15 (2층) [04207] *지번주소: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105-170
    전화 : 02-6404-8440  팩스 : 02-6402-8439  이메일 : mail@ecpi.or.kr  웹사이트 : http://ecpi.or.kr